포르쉐: 모든 영역에 데이터를 적용하다

차량의 성능과 지속 가능성의 교차점은 어디일까요? 바로 포르쉐의 타이칸에서 그 답을 찾을 수 있습니다. 본 영상에서는 전설의 자동차 제조사인 포르쉐가 전 세계 운전자들에게 최상의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어떻게 Data-to-Everything 플랫폼을 사용했는지 알아봅니다.